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책(冊)에서 얻는 가치와 책(冊)을 대하는 자세, 서평을 쓰자!
    서평_북스타일+영화 2009. 3. 24. 17:08

    books, originally uploaded by One Good Bumblebee.

    요즘 부쩍이나 서평을 생산하는(?) 기계가 된 듯 합니다. 어떻게 보면 좋을수도 있지만(책을 좋아하시는 분들의 입장에서는 배부른 소리라 말씀하시겠죠?), 책을 진솔하게 오래보지 못한다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깊이 있는 책을 꼼꼼하게 보고 싶지만, 나름 말끔하고 정결하게 정리된 리뷰를 뽑아내고자 하는 리뷰어 입장에서는 여러가지 생각을 하게 되는 작업일 수도 있을 것입니다. 그렇다고 책(冊)만 읽고 끝내버리면, 머리속으로 100% 완벽한 내용 정리도 없이 책장을 덮고마는 상황에 이르게 되고, 언젠가는 서제에 꽂혀있는 먼지가 쌓인 책을 다시 봐야 하는 상황을 맞이하게 되죠? 가끔씩 이런 생각이 듭니다. 내가 읽었던 책의 내용이 뭐였더라? 책의 내용을 간략하게 적어놨더라면 좋았을텐데 라며 아쉬움과 한탄을 내놓곤 했습니다.

    2007년 12월부터 북스타일 서평 전문 팀블로그에 합류하면서 책을 읽는 Range가 점점 넓어지고 한달에 읽어내는 책의 종류도 많아지고 있어서 나름대로 스케쥴에 맞춰서 서평을 생산했습니다. 그야말로 저에게 있어서는 큰 변화가 아닐수 없었습니다. 그렇게 한해를 지나고 나니 한해에 10권 남짓 읽던 책을 20권 이상 읽게 되고 있는 저의 변화를 보고 있으니 큰 감동(?) 아닌 감탄을 자아낼 수 밖에 없더군요.

    책을 사랑하는 블로거 여러분, 한달에 책(冊) 몇권이나 읽고 계시나요? 가끔식 책을 읽다보면, 내가 책의 저자와 대화하는 기분으로 무슨 가치를 얻고 있는가? 과연 이 책을 즐겁게 보고 있는 것인가? 필요여하에 따라서 무조건 읽는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하게 되지 않으셨나요?

    그렇게되면 책을 대하는 자세마저 다양하게 생각하고 있을 것입니다. 개인적으로 책을 읽는 속도가 무지(?) 느린 편이라 없는 시간 있는 시간 가리지 않고 책을 읽는 터라 2주에 한권 정도 뽑아내는 것이 평균 일정이 되겠지요. 올해들어서는 위드블로그(http://withblog.net) 도서 캠페인 담당자를 맡게 되면서 이전보다 책을 더욱 많이 접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그렇다보니 블로거와 함께 커뮤니케이션 및 글의 소통을 위해서 캠페인 스케쥴에 맞춰서 참여하고 리뷰를 뽑아내는 시간이 점점 빨라지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책을 읽는 다는 것은 지혜를 얻기 위함과 미래를 가늠해보는 길, 마음 속 감성의 메세지를 얻는 과정이라 생각합니다. 어떻게 보면 그렇게 하나하나씩 진행하는 과정 자체가 책을 대하는 필수적인 자세이나 선택적인 방법론이 될 수 있겠지요? 책에서 얻는 가치, 모두가 다를 것입니다.

    최근에 책을 통해서 저만의 가치를 최대한 상승 시킬수 있었던 책 한권을 소개한다면 웅진윙스에서 나온 "딜리셔스 샌드위치"를 소개합니다.

    [서적리뷰_북스타일] - 딜리셔스 샌드위치 - 나를 두드린 책 한권의 기쁨

    딜리셔스 샌드위치
    카테고리 경제/경영
    지은이 유병률 (웅진윙스, 2008년)
    상세보기

    예술적이며 문화적인 감성으로 주어진 업무 및 역할을 해결하라는 메세지를 담은 "딜리셔스 샌드위치", 막막한 삶의 일상을 유병률 기자의 뉴욕행 체험기를 바탕으로 다이나믹하게 펼쳐놓은 책이라 할 수 있습니다.

    워너비 오드리
    카테고리 자기계발
    지은이 멜리사 헬스턴 (웅진윙스, 2009년)
    상세보기

    [서적리뷰_북스타일] - 워너비 오드리 - 내면의 아름다움을 말하고자 했던 햅번

    또 하나. 개인적으로 여성의 사회적 가치에 대해 많은 관심이 있던 차에 "워너비 오드리"를 접하게 되었습니다. 배우 오드리 햅번의 자서전은 아니지만, 3인칭 관찰자 시점에서 쓰여진 오드리의 생각, 생전에 남겼던 말들과 가치관을 그대로 엿볼수 있었던 말들로 잘 구성된 책이었죠. 사랑받는 여성의 10가지 자기 관리법이라 하지만, 결국에는 내면적인 가치의 중요성을 언급했던 이 시대 여성을 비롯한 남성들에게 많은 메세지를 남기는 책이었습니다.

    예술가처럼 일하라: 예술로 남는 다빈치식 일의 기술
    카테고리 자기계발
    지은이 스탠 데이비스 (밀리언하우스, 2008년)
    상세보기

    그 이외에 일의 기술을 예술의 스킬을 접목시켜, 보다 발전된 유유한 예술적 감각으로 승화시킬 수 있는 자기계발서로 "예술가처럼 일하라"를 추천하고 싶네요.

    [서적리뷰_북스타일] - 예술가처럼 일하라 - 비즈니스를 예술로 탈바꿈하자

    딱딱한 비즈니스 환경의 용어 및 일상적인 포맷을 예술적 마인드로 확장하여 설명한 "다빈치식 일의 기술"을 말한 책으로 마케팅 및 PR 관계사분들, 온라인 기획자들에게 넓은 사고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책인 것 같습니다.



    책장을 넘기는 재미 속에는 새롭게 접하는 책의 궁금함이 있습니다. 최근 어떤 분에게 추천을 받은 2008년 부커상 수상작인 "화이트 타이거" 또한 이전의 부커상 수상작인 "암스테르담"에 이은 영미소설의 우수작입니다.

    화이트 타이거
    카테고리 소설
    지은이 아라빈드 아디가 (베가북스, 2009년)
    상세보기

    인도 작가인 아라빈드 아디가의 소설로, 인도의 빈민 환경과 사회적 이념을 소설로 서술, 블랙유머가 가득한 책이라고 합니다. 이 책은 3월 23일 시중 서점에 소개되어서 4월이 돌아오는 대로 리뷰를 통해서 많은 분들과 분위기를 공유하고 싶습니다.

    [서적리뷰_북스타일] - 부커상을 아시나요? 기대되는 책 한권 - White Tiger(화이트 타이거)

    그렇게 보니 3월도 점점 끝나가는 요즈음 입니다. 위드블로그 도서 캠페인을 통해서 2개의 리뷰가 기다리는데요. 읽고 싶던 경영방법론과 미래 철학에 대한 책이라 생각됩니다. 앞으로도 꾸준한 서평을 통해서 책으로 부터 얻는 지혜와 즐거움을 함께 나눴으면 합니다. 쌓여가는 책은 많지만, 서평을 통해서 더욱 많은 이야깃거리와 책 추천을 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새우깡소년이 준비하고 있는 책과 서평

    시나리오 플래닝: 불확실한 미래의 생존전략
    카테고리 경제/경영
    지은이 유정식 (지형, 2009년)
    상세보기

    빈곤한 만찬
    카테고리 건강
    지은이 피에르 베일 (궁리, 2009년)
    상세보기

    좋은 책은 "서평"을 통해서 재미를 나눠보는 것은 어떨까요? 새우깡소년, 북스타일(http://www.bookstyle.kr)고 함께 해주세요.

    *동영상은 이선희의 데뷔 20주년, "추억의 책장을 넘기며" KBS공개홀 라이브 영상 입니다.







    댓글 2

    • 프로필사진

      구글 피드때문에 여러번 들락거렸네요^^; 딜리셔스 샌드위치 괜찮을것 같아요.
      ..그리고 피드버너 구독을 혹시 구글리더로 하시나요?

      2009.03.24 21:11
      • 프로필사진

        구글 피드때문에....아...RSS 등록때문에 들락날락 거리셨군요.
        우선 저는 RSS를 구글리더로 하고 있지요. 한RSS보다 구글리더가 훨씬 편하더라구요. 아이팟아트님도 구글리더 잘 활용하시나보네요. ^__^

        딜리셔스 샌드위치, 술술 읽어나기에 딱 입니다. 한번 읽어보세요. 항상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2009.03.24 22:52 신고
Designed by Tistory.